메세지를 입력하세요.

의성라거의 탄생

Stroy of Uiseong Lager

의성 흑마늘 맥주의 놀라운 경험

2년전 의성을 찾았을 때, 의성에도 수제맥주가 있다는 이야기를 듣고 설레는 마음으로 주문했습니다. 가게 주인께서 자신있게 흑마늘 즙을 뜯으며 C 브랜드의 맥주에 부어주려던 모습이 생생하게 기억납니다. 그때의 놀라운 경험이 당황스럽긴 했지만 돌이켜 생각해보면 제대로 된 지역맥주를 만들고자 강하게 마음 먹게 된 계기가 되기도 했지요.


시골마을의 수제맥주 공방 오픈

경북 의성은 전국에서 손꼽히는 지역소멸이 우려되는 지역입니다. 위기는 기회라 생각하고 경북도와 의성군은 다양하고 과감한 청년지원 정책을 시행중이지요. 그 덕분에 시골의 작은 마을에서 수제맥주 공방 ‘호피홀리데이’를 오픈하게 되었답니다. 처음엔 많은 분들이 걱정이 많으셨어요. 도시에서도 쉽지 않은 데 시골에서 창업한다는 것은 불가능에 가깝다면서요.

어느덧 2년이란 시간이 지났습니다. 양조취미가 본업이 되어 여기까지 오는데 많은 우여곡절이 있었지만, 좋아하는 일을 하니 성취와 보람이 크고, 시골의 작은 공방을 사랑해주시는 지역민과 먼 곳 까지 찾아와 주시는 분들이 계셔서 지금까지 행복하게 운영하고 있습니다.


의성라거의 탄생

의성에 자리 잡게 된 가장 큰 이유는 국산 홉의 가치를 알고 명맥을 잇기 위해 노력중인 홉이든 농장 때문이에요. 맥주는 모든 재료가 수입에 의존하고 있죠. 우리는 지난 역사를 통해 수입의존 품목들의 ‘원자재 공급난’과 그로인한 가격급등이 반도체, 요소수 등 끝없는 연결고리를 물고 있다는 사실을 알고 있어요.

이 시점에서 ‘맥주재료의 순수국산화’를 위해 제가 할 수 있는 만큼의 한 걸음을 떼 보려합니다. 의성에서 자란 홉으로 만든 수제맥주. 단순히 지역 농산물을 이용한 것이 아니라 맥주가 가지는 아이덴티티를 가장 자연스럽고 멋지게 표현할 수 있는 방식으로 맥주를 만들고자 했어요.

‘가치를 마시고, 경험을 나누다’라는 저희의 슬로건 처럼, 보다 많은 분들과 함께 가치를 마시고 경험을 나누기 위한 콜라보레이션. 그 첫번째 이야기를 시작하고자 합니다. 의성라거(Uiseong Lager)는 의성 홉을 사용하여 다가올 봄, 여름의 계절에 어울릴 만한 청량감과 시트러스한 풍미를 가진 라거입니다. 많이 사랑해주세요. 고맙습니다.


어떻게 구매하나요?

2022년 1월 말 판매예정(자세한 사항은 1월 말에 상세 공지)
2022년 1월 24일 화요일 이전까지 '끽비어컴퍼니'를 통해 보틀 납품 관련 예약문의 가능합니다.


Special Thanks

남들이 가지 않은 길을 가기에 수 많은 벽에 부딪히면서도 포기하지 않고 한걸음 한걸음 내딛고 계신 홉이든 농부님들과 이른 아침부터 늦은 저녁까지 하루 온종일 양조에 힘써준 끽비어컴퍼니 브루어 대용씨와 재성씨에게 특별히 고마운 마음을 전합니다.


Making video


호피홀리데이

HoppyHoliday

호피홀리데이는 경북 의성에 위치한 작은 수제맥주 공방입니다. 홈브루잉을 즐겨하는 양조인들과 취미로써 맥주양조를 경험하고 배우고 싶은 일반인들을 위해 장소와 커리큘럼을 제공합니다. 다양한 교육프로그램(원데이클래스, 초/중/고급과정, 외부강사초청강연, 지역농산물활용 양조 등)과 브루어 및 청년, 지역민의 커뮤니티 지원을 통해 수제맥주를 만드는 것을 넘어 가치와 경험을 나누는 곳입니다.

끽비어컴퍼니

Ggeek beer company

여섯 명의 양조 전문 인력이 맥주에 대한 철학과 열정을 맛있는 Craft Beer에 고스란히 담아내는 끽비어컴퍼니입니다. 이어라운드 맥주인 '꿀꺽', '스밈'을 기반으로 매월 새로운 맥주를 하나 이상 출시하는 '월간 끽비어' 프로젝트를 진행하고 있습니다. 을지로 직영 펍에서는 Draft(생맥주)와 Bottle(병맥주) 형태로 즐기실 수 있습니다.

끽은 의성어 "끽", 한자 "噄 마실 끽", 영어로 괴짜를 의미하는 "Geek"의 의미를 내포하고 있습니다.

홉이든

Hopeden

경북 의성군 서부에 위치한 홉이든 농장은 맥주 주원료인 홉(호프)를 재배하고 있습니다. 명맥이 끊겼던 국산 홉의 부활을 꿈꾸고 있으며 홉을 활용한 지역 수제맥주, 홉 가공식품 등을 제조 및 판매하고 있습니다. 향후 홉과 연계된 관광상품을 개발하여 ‘의성 홉 밸리’와 ‘맥주도시 의성’을 만들기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국산홉 이야기

Korean hops, Source from the field

국내 홉 농업의 역사는 맥주와 함께 시작되었습니다. 구한말 북한에서 재배하기 시작한 홉은 6.25 이후 남한에서도 재배되었으며, 1980년대엔 건화 기준 460톤에 달하는 생산기록을 세웠습니다. 그러나 1990년대 시대적인 배경과 생력화의 한계 등의 복합적인 이유로 홉은 이땅에서 사라지고 국산 맥주는 전량 수입홉을 사용해 생산되고 있습니다. 그로부터 30년. 경북 의성의 홉이든 농장을 필두로 홉재배가 다시 시작되었습니다.

이번 호피홀리데이와 끽비어 컴퍼니를 통해 ‘의성라거’를 출시하는 일이 얼마나 역사적으로 의미가 있는 일인지 아셨으면 하는 바람입니다.

1930년대 혜산지방에서의 호프 포장작업 - Source. 한국의 호프재배사. 두산
강원도 평창군 대화 호프 농장에 모인 수확 인부들(1958년 8월) - Source. 한국의 호프재배사. 두산
강원도 평창군 용평면의 속사 호프농장 전경 - Source. 한국의 호프재배사. 두산
1934'초기 호프재배

양강도 혜산, 갑산군

  • 조선 1호, 조선 2호 재배
1950'도전과 좌절

소규모 시험재배

  • 서울 천호동, 전북 장수군 시험재배
  • 강원도 평창 대화면 47,860평
  • 동양맥주 주도의 직영농장
1960~1970s’확장과 발전

계속되는 실패 속에 작은 성공

  • 평창 속사면 국내 최초 마스트식 포장
  • 대관농산 설립(동양맥주 호프 재배 전담회사)
  • 대규모 농장 34만평, 9,336kg
  • 평창, 횡성, 홍성 200여 농가 계약재배

호프 재배 체계마련

  • 두산농장 발족(호프생산 200톤 달성, 217,027kg)
  • 한국 최초 Y자형 재배법 시행(홉이든 계승)
  • 기계화에 의한 관리체계 마련
  • 건조기, 압축기 제작
1980s’안정과 자급

국산 홉의 안정적인 공급

  • 호프의 품질관리
  • 신품종 도입 시험사업
  • 호프 바이러스병 조사
  • 한국 최대 생산량 460톤 기록(동양맥주 수요 전량 자급화 달성)
  • 국산 수확기 개발
1990s’다시 맞이한 시련

국산 맥주꽃의 좌절

  • 선진국 농산물 수입개방 압력
  • 산업구조 급변화로 인한 농업의 쇠퇴
  • 농촌 노동력 감소
  • 기계화나 생력화의 노력 절대부족
  • 호프수입으로 계약농가 감소(1,111호에서 1990년 646호로 감소)
  • 생산량 급감 : 300톤(1988년까지) > 127톤 (1990년) > 17톤(1993년)
경북 의성 홉이든 농장 2019 - Source. 홉이든
경북 의성 홉이든 농장 2021 - Source. 홉이든
2018'홉이든의 탄생

다시 시작된 맥주꽃의 역사

  • 홉이든 시작(2018.3.20), 경북 의성군 단북면
  • 시험재배 품종 2종(케스케이드, 윌라멧)
  • 재배면적 100평
  • 미국 홉 농장 견학
2019'홉 종묘 공급

종묘 공급을 위한 종자업 등록

  • 보유품종 7종(크리스탈, 치누크, 너겟, 센테니얼, 스털링 추가)
  • 재배면적확대 500평
  • 화훼시장 판로 개척
  • 폴란드 홉 농장 견학
2020’홉 재배 기반 마련

홉 재배면적 확대를 위한 기반 마련

  • 보유품종 12종(마운틴후드, 매그넘, 콜럼버스, 퍼글, 캐시미어 추가)
  • 국산 품종 개발시작(단북, 안계)
  • 재배면적확대 2500평
  • 홉 펠렛 시생산 완료
  • 수제맥주공방 ‘호피홀리데이’ 오픈
  • 홉 재배 참고서 e-book 구축
폴란드 홉 농장 - Source. 홉이든
경북 의성군 서부에 위치한 곡창지대 안개평야(1000ha) - Source. 홉이든
2020s'홉 생산량 증대

기계화와 생력화를 통한 생산성 증대

  • 예상 재배면적 10ha(약 30,000평)
  • 목표생산량 20톤
  • 계약재배 안정화
  • 홉 가공산업 구축
  • 홉 품질 고도화
  • 수제맥주 양조 유치
2030'의성 홉 밸리 시대

국산 품종개발 공급 및 생산 안정화

  • 예상 재배면적 100ha(약 30만평)
  • 목표생산량 200톤
  • 국산품종 재배면적 확대
  • 홉 성분 이용한 고부가 상품개발(화장품, 의약품)
  • 홉 관광단지 조성(박물관, 리조트 등)
  • 고품질 국산홉 수출

의성라거의 탄생

Stroy of Uiseong Lager

지역에서 난 재료로 수제맥주를 만드는 일은 무척 흥미로운 일입니다. 지난 10년간 한국의 수제맥주 산업은 비약적으로 발전해왔습니다. 수제맥주는 단순히 음료만을 의미하지 않습니다. 다양한 맛과 풍미를 즐기고 맥주에 담긴 이야기를 나누며 나아가 디자인과 문화를 전파하는 종합예술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의성라거의 탄생으로 맥주 원재료의 국산화, 지역농산물을 활용한 다양한 수제맥주에 대한 관심 증가를 통해 다시 한번 로컬을 돌아보며 삶의 쉼표를 가져보는 시간을 가져봅니다. 로컬은 당신에게 멀지 않습니다. 마시는 기쁨을 누리고, 로컬을 찾아 응원합니다. 수제맥주는 좋은 사람과 사람, 도시와 로컬을 이어줍니다. 지금 바로 시작하세요. 서포트 로컬!

ANGYE
UISEONG, SOUTH KOREA